예쁘고 소중한 아기 !  하루 빨리 건강한 모습으로 보고 싶어요 !

사랑하는 젊은이들이 결혼을 합니다. 자연스럽게 임신을 하게 되며, 10달 뒤 만나게 될 자신의 2세가 무척 궁금해집니다.

그러나 한편으로는 걱정도 됩니다. 엄마의 경우 자신이 먹는 음식, 자신의 체질이나 건강 상태에 따라 뱃속의 아기가 영향을 받게 됩니다.

나빠진 환경 탓에 환경 호르몬의 영향을 받을 수 있고 기형아의 출산 가능성을 경고하는 뉴스도 보게 됩니다.

주변을 돌아보면 실제로 이런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을 봅니다. 아이가 예정일보다 빨리 나오는 조산, 정상 체중보다 작은 저체중아 출산 등이 이에 해당됩니다. 예쁜 아기를 빨리 보고 싶은 마음과 걱정이 교차하는 아쉬운 갈림길입니다.

그래서 젊은 부부들은 자연스럽게 태아 보험에 대해 궁금해 합니다. 오늘도 한 젊은 부부가 제게 태아 보험에 대해 상담을 요청 해 왔습니다.

그들은 태아 보험이 꼭 필요한 건지, 태아 보험을 들어두면 무엇이 좋은 것인지 궁금해 합니다. 이에 오늘은 태아 보험 및 이와 연계된 어린이 보험의 필요성에 대해 설명 드리고자 합니다.


산모의 출산 연령이 높아지고 저 체중아 출산 비율이 증가되고 있어요 !

취업도 힘들고 물가도 올라 젊은이들은 결혼 자금을 마련하기 힘듭니다. 이에 따라 젊은이들의 결혼 연령이 점차 늦어지고 있습니다. 예전에는 30살만 되면 남녀 구분없이 부모님이나 주변 사람들이 결혼을 못했다고 걱정 했습니다.  

그러나 지금은 다릅니다. 30대 중반이 되어야 결혼 연령이 되었다라는 인식이 확산되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아래 그림에 있는 것처럼 산모들의 평균 연령이 이제 32세까지 늘어났습니다. 2012년의 통계이니 현재는 더욱 늘었을 것입니다.

그런데 위 그래프에서 특이한 점을 발견합니다. 산모의 초산 연령 그래프와 저체중아 출산율이 비슷한 양상을 보인다는 것입니다. 물론 그래프 만으로 산모의 나이와 저체중아 출산 증가가 연계되어 있다고  확신 할 수는 없습니다.

산모가 저 체중아를 출산하면 어떻게 될까요 ? 아이는 태어나자마자 병원 신세를 더 져야 합니다. 인큐베이터에 들어갈 확률이 높아지고 여러가지 진료 및 치료도 필요합니다.

저 체중아 출산에 따른 의료비 부담을 대비 할 필요가 있음을 의미합니다.


태아에게는 임신 중독증도 위험해요 !

임신 중독증은 임신 중인 산모에게 고혈압이 발생되는 것입니다. 통상 30대 이상의 산모들에게서 많이 발생되는데 뱃속의 아이에게도 무척 위험합니다. 엄마와 혈관으로 연결 되어 태아 역시 고혈압을 겪을 것이기 때문입니다.

임신 중독증 역시 나이 든 산모의 증가와 연계되어 있습니다. 또한 산모가 임신 중독증에 걸리면 장애아를 출산할 가능성이 높아집니다.

따라서 산모가 임신 중독증이라면 엄마 및 태아 모두 집중 관리를 받아야 합니다. 장애아를 낳았다면 평생동안 병원을 다녀야 합니다. 이처럼 임신중독증은 산모 및 태아의 진료비 부담을 증가 시킵니다.

산모의 경우 임신 중독증 관련 의료비 발생 시 자신의 실손 보험을 통해 보장 받을 수 있습니다. 그렇다면 태아는 어떨까요 ? 보험의 사각 지대에 놓이게 됩니다.

따라서 태아 역시 태아 관련 보험에 가입해 둘 필요가 있습니다. 태아라고 하여 절대 가볍게 여겨서는 안 됩니다.

저항력이 낮은 아이들 ! 암은 어린 아이들에게도 나타나요 !

 암은 통상 나이 드신 어르신들에게서 많이 나타납니다. 그러나 어린 아이들, 성장기의 학생들 역시 암 발생에서 예외는 아닙니다.

병원에 가보면 너무나 예쁘고 어린 아이들인데 암에 걸려 투병 중입니다. 이들을 위한 소아암 병동이 따로 있을 정도입니다.

아래 그래프는 소아암 치료를 받고 있는 아동들의 수치에 대한 그래프입니다. 소아암 아동수는 2006년 7,798명에서 2010년에는 8,952명으로 늘어났습니다. 이는 비율로 보면 적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환경 오염이 증가되는 현대 생활에서 저항력이 낮은 아이들은 암 발병 위험이 결코 낮지 않습니다. 아이를 키울 때 소아암 발병에 대한 대비도 필요함을 일깨워줍니다.

 

아이들의 안전 사고 발생에도 관심을 가져야 합니다 !

이른바 부주의로 발생하는 안전 사고는 누구에게 가장 취약할까요 ? 아직은 사리분별력이 낮은 아이들이 가장 위험합니다.

아이들은 위험한 것이 무엇인지에 대해 제대로 인지하지 못하고 있으며, 기분에 젖어 마음껏 뛰어 놉니다. 물론 이러한 특성은 아이들만이 누릴 수 있는 특권이자 인생의 황금기일 수도 있습니다.

2010년 집계된 안전 사고 건수는 20,402건이었으며 2013년에는 33, 981건으로 증가 되었습니다. 비율로만 놓고 보면 약 60%가 증가된 수준입니다.

아이들의 가정 내 안전 사고 발생 가능성에 대비할 필요가 있습니다.

 

아이일수록 병원비 부담이 커지니 대비 하셔야 돼요 !

아이가 어릴 때 병원은 엄마와 아이의 친한 친구입니다. 하루도 빠짐없이 병원이 가기도 합니다. 감기에 걸리는 경우 독한 약을 함부로 쓸 수 없어 어린 아이일수록 지료 기간이 길어집니다. 그러나 아이들이 10살 넘어가면 면역력, 체력이 증가되어 오히려 병원 갈 일이 적어집니다.

아래는 나이대별 병원비에 대한 통계 수치입니다. 9세 이하 아이의 병원비가 64,0141원인데 이는 40대의 59,655원보다 높습니다.

9세 이하의 아이들이 크고 작은 질병에 걸려 그들의 병원비 부담이 늘어날 수 있음을 잘 보여 주고 있습니다.


이제 태아 및 아이들의 보험이 필요합니다 !

위에서 살펴본 것처럼 태아나 어린 아이들은 병원 신세를 질 가능성이 높습니다. 세상에 나온지 얼마 되지 않아 그들의 저항력, 면역력이 약하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어린 아이들에게 발생될 수 있는 소아암, 백혈병, 뇌종양, 화상 등의 위험 및 이에 따른 치료비 부담을 고려해야 합니다.

불의의 사고, 질병 등으로 부모가 갑작스럽게 유고 시 아이들의 교육비에 대한 대비도 필요합니다.

예쁜 아이들이 아프다거나, 젊기만 한 자신들이 아플 것이라는 생각은 누구도 하기 싫습니다. 그러나 이 세상에는 너무나 많은 위험이 있으며 그것들이 자신만 피해갈 것이라 생각하는 것은 로또 맞기만을 목놓아 기다리는 것과 다를바 없습니다.

자신과 태아, 아이들의 건강하고 행복한 미래를 위해 이제 생활 속에서의 안전, 어린 아이들의 위험을 대비할 수 있는  태아, 어린이 보험 가입을 고려해야 할 시점입니다.

준비된 위험으로 행복한 미래를 열어 가시기 바랍니다.

 

인생여정의 행복하고 즐거운 세상입니다 ♡ ♥♡♥♡♥ ♪♬♪♬♩

궁금한 사항 있으시면 아래의 댓글을 클릭하여 문의 주세요 ^^
트랙백 0, 댓글 0_개_

댓글을 달아 주세요